입시뉴스

고1-2의 9월 학평도 중요하다… 성적표 꼭 다시 봐야

작성자 : 강남현대교육 l

9월 모의고사가 고1, 2에게는 귀찮은 시험 중의 하나로 여겨지곤 한다특히 최근 대입이 수시 중심으로 재편되면서 수능 성적의 활용도가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충족하는 것 이상의 의미를 갖지 않다 보니 교과 성적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모의고사는 교과 성적과 교내활동 등에 비해 중요성이 상대적으로 떨어져가는 추세다. 

하지만 모의고사는 수능과 유사한 형태로 치러지는 모의 시험으로서 수시 지원 시에도 중요한 판단 기준을 제공한다. 대개 모의고사 성적을 기반으로 수시 지원 여부를 가늠하기 때문. 이에 진학사가 고1, 2에게도 중요한 9월 학력평가의 시험 활용법을 알아본다.

○ 모의고사 성적표 속 숫자부터 제대로 이해하기

원점수는 100점 만점을 기준으로 학생이 획득한 점수를 의미하며원점수를 통해 학생의 절대적인 학업 수준을 판단할 수 있다.

표준점수는 시험의 난이도, 응시자들의 수준 등을 반영하여 학생의 상대적인 성취 수준을 나타내기 위한 지표로서, 일반적으로 과목별 만점의 표준점수를 기준으로 해당 시험의 난이도 수준을 평가한다.

백분위는 표준점수를 기준으로 학생의 점수보다 낮은 점수를 받은 학생이 얼마나 있는지를 퍼센티지(%)로 나타낸 것이다. 예를 들어 백분위가 80%인 학생은 전국에서 상위 20% 정도의 수준에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

등급은 표준점수와 백분위를 활용한 지표로서 상위 4% 이내를 1등급, 4~11% 2등급, 11~23% 3등급 등으로 누적 백분위에 따라 구간을 나누어 표기한다.


○ 수시 목표로 삼아도 모의고사 성적표 잘 활용해야

모의고사 성적표의 여러 지표 가운데 고1, 2가 정시 지원 가능 대학을 가늠하는데 가장 유용한 지표는 백분위 성적이다. 이 지표는 시험의 난이도까지 반영된 학생의 전국 기준 위치(석차)를 나타내기 때문. 특히 표준점수처럼 매 시험마다 달라지는 지표가 아니기 때문에 동일한 기준을 가지고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

○ 과목별 학습 방향 찾기


앞서 백분위 성적을 통해 학생이 전국 응시자 중 본인의 상대적인 위치를 확인했다면, 원점수를 통해 과목별로 절대적인 학습 수준을 확인하고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모의고사 성적을 활용할 수도 있다.

 [표] 1, 2 학력평가 성적 통지표 중 일부 예시

많은 고1, 2 학생들이 가장 좋았던 모의고사 성적의 등급만 기억할 뿐 본인의 실력을 정확하게 분석하고 보완 계획을 세우지 않아 3학년에 올라가서 낭패를 겪는 경우가 많다. 학생들이 치르는 모의고사 성적을 꾸준히 모아놓고 각 시험 문제와 성적표를 정확히 분석하여 수시 지원 전략과 학습 계획을 세우는데 유용하게 활용할 필요가 있다.


원문기사보기->

http://edu.donga.com/forwarding.php?num=20200925164231107443

목록